김천상무, 새 홈구장 4일 신고식…안양과 첫 경기

4일 오후 4시 김천종합운동장서 K리그2 5라운드
다양한 홈 경기 이벤트 선물도 준비

새단장을 마친 김천상무프로축구단 홈 경기장인 김천종합운동장 전경. 김천상무 제공 새단장을 마친 김천상무프로축구단 홈 경기장인 김천종합운동장 전경. 김천상무 제공

K리그2 김천상무프로축구단이 새단장한 홈 경기장에서 올 시즌 첫 경기를 치른다.

김천상무는 오는 4일 오후 4시 김천종합운동장에서 K리그2 2021 5R FC안양과 홈 경기를 치른다.

이날 경기가 펼쳐질 김천종합운동장은 3개월간 내·외부 시설을 설치, 보수를 거쳤다. 특히 팬들이 좀더 생생한 경기를 볼 수 있도록 휠체어석 8석(보호자석 8석)을 포함한 3천66석의 가변석이 설치됐다.

또 메인 전광판(22.5mX6.5m)을 디지털 시스템으로 교체하고, 보조 전광판(10mㅌ5.6m)을 신규 설치했다. 경기장 외부에는 매점, 슈웅이네(팬샵), 매표소와 가변석 전용 출입구, 중앙 출입구 도색 및 시트작업이 이뤄졌고 라커룸, 미디어룸 등 내부 인테리어도 단장을 마쳤다.

새단장을 마친 김천종합운동장은 홈 경기 직관 팬들을 위해 방역당국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지침에 따라 3천12석을 준비했다.

김천은 홈 개막전에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하프타임 경품 이벤트를 진행해 냉장고, TV 등 전자제품을 무작위 추첨을 통해 제공한다. 추첨과 동시에 전광판에 경품 번호를 표출하며 이후 홈페이지, 김천상무 카카오톡 플러스 채널을 통해 경품 번호를 공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경기장 입장 후 경기장 배경으로 인증사진 촬영 후 인스타그램에 #김천상무직관 해시태그를 포함해 게시하면 2명을 선정해 선수 친필싸인 유니폼을 제공하는 '직관'이벤트도 연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