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2020시즌 함께할 응원단 발표

장내 아나운서-박정일, 리포터 - 김효진 치어리더팀 - 이은지, 이하윤, 목나경, 서유림, 김수현, 오정화

대구FC 박정일 아나운서(좌), 김효진 리포터(우). 대구FC 박정일 아나운서(좌), 김효진 리포터(우).

 

대구FC 치어리더팀. 대구FC 치어리더팀.

대팍의 분위기를 책임질 응원단 라인업이 확정됐다.

대구FC가 2020시즌에도 대팍의 분위기를 끌어올리기 위해 박정일 장내 아나운서와 치어리더팀, 김효진 리포터와의 동행을 이어간다.

박정일 장내 아나운서는 다양한 프로스포츠 현장에서 경험을 쌓은 베테랑으로, 지난해 DGB대구은행파크 전 좌석에 있는 팬들이 하나된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응원을 유도해내며, 응원할 맛 나는 대팍 분위기 조성에 일조했다. 박정일 아나운서는 "여기가 대팍이다! 대팍에 다시 한 번 웃음과 승리가 함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소감을 말했다.

대구FC 치어리더팀은 이은지 팀장을 필두로 이하윤, 목나경, 서유림, 김수현, 오정화 총 6명으로 운영돼 경기장 내 분위기를 끌어올릴 예정이다. 이중 김수현, 오정화 치어리더는 올해 처음으로 대구FC를 맡은 뉴 페이스다.

오정화 치어리더는 "대구FC가 첫 팀이라 영광으로 생각한다. 더 열정적인 응원을 펼칠 준비가 됐다. 경기장에서 하루빨리 인사 드리고 싶다"고 했다. 대구FC 치어리더팀은 오는 16일 포항과의 홈 개막전을 앞두고 SNS를 통해 대구를 응원하는 게시글을 작성하는 등 일찌감치 홍보에 나서기도 했다.

김효진 리포터는 지난 2018년부터 대구FC의 공식 리포터로 활동하며 홈경기 이벤트, 경기 중 응원, 하프타임 퀴즈 쇼 등 팬들과 함께 경기장 곳곳을 누비며 다양한 소식을 안내했다. 올 시즌에도 대구 공식SNS 라이브 방송을 통해 경기장을 방문한 팬뿐만 아니라 경기장을 찾지 못한 팬들에게도 생생한 현장 분위기를 전달하고 활발한 소통을 펼칠 예정이다. 김효진 리포터는 "올해도 대구FC 팬 여러분들과 함께 호흡하면서 더 많은 재미와 정보를 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뛰겠다"고 했다.

대구는 16일 오후 4시 30분 DGB대구은행파크에서 포항스틸러스를 상대로 홈개막전 경기를 치른다. 대구는 무관중 경기로 인해 안방에서 안전하게 홈경기를 응원할 수 있는 이벤트를 실시할 계획이며, 자세한 이벤트 라인업은 추후 구단 공식 SNS를 통해 공개된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