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리적인 가격에 복어 풀코스로 30년 동안 사랑 받아온 대구 칠곡 맛집 '강남 복어'

복어는 다 거기서 거기? 복요리 하면, 복어탕과 복어불고기 정도를 떠올리지만 복어죽부터 복어껍질 무침, 복어 찜과 불고기, 복어탕과 지리, 복만두, 복까스까지 다양한 복요리를 즐길 수 있는 곳이 있다. 바로, 복요리 음식점으로 30년 가까이 사랑받고 있는 '강남 복어'이다.

 

대구 구암동 맛집인 '강남 복어'는 복어조리기능사인 김남영 대표가 운영하는 대구 복어 맛집으로, 국내산 밀복과 수입산 황복, 은복을 매일매일 손질하여 신선하고 안전한 복요리를 제공한다. 특히, 밀복은 껍질째 요리해서 밀복의 참맛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게 한다.

 

칠곡 3지구 맛집 '강남 복어'에서 다양한 복요리를 즐길 수 있는 건, 풀코스 메뉴가 있기 때문이다. 풀코스 메뉴를 시키면 복어죽, 복어껍질 튀김, 복어찜/불고기(택), 복어탕/지리(택), 복만두와 다양한 밑반찬, 식혜까지 정갈하고 건강한 한 상이 차려진다. 그중에서도 매콤한 양념이 입맛을 돋우는 '복어찜'은 부드럽고 촉촉한 복어 살과 아삭한 콩나물로 만들어 맛과 식감이 일품이다.

 

오동통한 복어와 콩나물, 버섯을 넣고 특제 양념으로 버무려 볶아 나오는 '복불고기'도 감칠맛이 뛰어나 계속해서 구미를 당긴다. 복어는 간장에 찍어서 먹고, 남은 야채와 소스는 볶음밥으로 마무리해 소스 하나도 남김없이 맛있게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풀코스에 함께 나오는 복어껍질 무침과 인삼 튀김, 물김치, 두부조림, 잡채, 팽이 샐러드, 새싹삼은 하나같이 담백한 맛을 내고, 정갈한 것이 특징이다. 복어 자체도 몸에 좋지만 곁들이는 음식도 모두 다 몸에 자극을 주지 않는 건강한 반찬들이어서 남녀노소 모두에게 인기가 있다.

 

특히, 복요리를 부담스러워 하는 아이들은 '강남 복어'에서 직접 만든 복만두과 복까스를 좋아한다. 복만두는 부추와 당면, 두부, 복어살로 만들어 느끼함이 없고 식감과 풍미가 좋다. 복까스는 두툼한 황복에 달걀, 밀가루, 튀김가루를 묻혀 튀겨 만드는데, 겉은 바삭하고 속의 복어 살은 부드러워 식감이 좋다. 담백한 맛을 내는 복까스는 감자튀김과 샐러드, 밥과 함께 나오기 때문에 한 끼 식사로도 든든하다.

 

대구 북구 맛집 '강남 복어'는 오랜 기간 자리해온 만큼 10년이 넘게 찾는 단골손님들도 많다. 김남영 대표는 초심을 잊지 않고 고객들에게 더 나은 음식과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하고 있는 일을 평생의 업이라 생각합니다. 깨끗한 재료로 신선한 요리를 만드는 것을 철칙으로 삼아 앞으로도 안전하고 건강한 복요리를 만들 것입니다. 또, 끊임없이 레시피를 연구하여 새로운 맛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한편, '강남 복어'는 맛과 친절, 청결이 우수한 모범 음식점인 동시에 착한 맛집으로도 유명하다. 지난 2008년에는 영남대학교 외식산업 최고경영자과정 총동문회로부터 우수모범 업소로 선정되었고, 대구 사랑 나눔 가게로서 홀로 사는 노인 돕기 캠페인에 참여하며 이웃 사랑을 실천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