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난문화협회, 대구 현풍서 '춘란 희귀종 전시회' 개최

11월 2일(토)~3일(일) 양일 간, 대구 달성군민체육센터서… 춘란 희귀종, 다육식품 등 500여 작품 전시

(사)한국난문화협회가 내달 2일(토)과 3일(일) 대구 달성군 달성군민체육관 특별전시실에서 '제26회 한국춘란엽예품전국대회'를 연다. 한국난문화협회 제공 (사)한국난문화협회가 내달 2일(토)과 3일(일) 대구 달성군 달성군민체육관 특별전시실에서 '제26회 한국춘란엽예품전국대회'를 연다. 한국난문화협회 제공

(사)한국난문화협회(이사장 김규석)는 11월 2일(토)부터 3일(일)까지 대구 달성군 달성군민체육관 특별전시실에서 '제26회 한국춘란엽예품전국대회'를 연다.

올해 26회째를 맞은 전국대회는 한국난문화협회가 한국 난문화 발전 및 저변 확대를 목표로 '함께 만들고 누리는 난 문화'를 주제로 매년 개최하는 행사다. 대구에서는 이번 처음으로 개최한다.

행사에선 '춘란 희귀종 전시회'가 열려 국내외 한국춘란 희귀종 대표작품과 다육식물 등 5백여 작품을 전시한다.

11월 1일(금) 오후 5시까지 출품작을 접수받아, 당일 심사를 거쳐 2일 오후 2시 예비심사를 거친 우수작품을 시상하고서 공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한국난산업총연합회가 개최하는 특별판매전도 마련돼 뛰어난 작품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김규석 한국난문화협회 이사장은 "전국 애란인들이 정성껏 배양한 출품작을 감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난을 가꾸는 일은 정서 함양에도 좋은 만큼 많은 대구시민들이 방문해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무료 입장. 문의 053)761-0031.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