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일, 19년 공백기 후 만난 팬들 생각…새 앨범 '데이 바이 데이' 발표

가수 양준일의 새 미니앨범 '데이 바이 데이(Day By Day)의 앨범 표지. 프로덕션이황 제공 가수 양준일의 새 미니앨범 '데이 바이 데이(Day By Day)의 앨범 표지. 프로덕션이황 제공

가수 양준일이 22일 오후 6시 새 미니 앨범 '데이 바이 데이(Day By Day)'로 돌아온다. 19년의 공백기 후 만난 팬들을 생각하며 만든 신보이다.

지난 해 8월, 19년 만에 발표한 싱글 '록킹 롤 어게인(Rocking Roll Again)'을 통해 본격적인 가수 컴백을 알렸던 양준일은 더 다양하고 완성도 높은 곡들을 팬들에게 선 보이기 위해 그 동안 음반 작업에만 매진해온 결과물을 드디어 선보인다.

'데이 바이 데이'에는 펑키한 멜로디의 타이틀곡 '렛츠 댄스'(Let's Dance)를 포함해 총 6곡이 수록됐다. 영어 버전의 곡까지 포함하면 8곡이다.

양준일이 전곡 작사를 맡았으며 그의 'V2' 앨범부터 지속적으로 함께 작업하고 있는 미국 작곡가 발 가이나가 전곡을 작곡했다.

'렛츠 댄스'는 그동안 보고 싶었지만 만날 수 없었던 팬들에 대한 그리움과 감사의 마음을 표현했다고 소속사는 전했다.

소속사는 "19년의 공백기 후 만난 팬들을 생각하며 만든 앨범"이라며 타이틀곡에 "어려운 시국을 극복하고 새롭게 시작될 날들을 즐겁게 함께 하고자 하는, 팬들에게 전하는 양준일의 메시지를 가득 담았다"고 소개했다.

과거 'V2' 활동 시절 미발표곡들인 '샤 라 라'(Sha la la)와 '하루하루'도 수록됐다.

앨범 자켓은 수많은 스타들의 프로필 촬영을 담당했던 김보하 사진 작가의 작품이다. 오랫동안 멈추고 갇혀 있었던 세월이 사람들의 새로운 관심과 사랑으로 빛을 본다는 주제로 연출된 이미지를 표현했다.

양준일은 각종 방송 및 매체를 통해 대중과 만날 예정이며, 사전 예약 판매를 통해 음반을 구매한 분들에게 고지된 양준일과의 영상통화 이벤트는 오는 3월 1일에 진행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