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슬기 결혼, 예비신랑은 '유튜버 심리섭'…달달한 웨딩화보 공개

사진. 해피메리드컴퍼니 사진. 해피메리드컴퍼니

가수 겸 배우 배슬기가 결혼 소식을 전했다.

배슬기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자필 편지로 결혼 소식을 알렸다.

그는 "함께 대화하는 것만으로도 마음이 따뜻해지는 사람을 만났다"라며 "결혼은 남들 이야기로만 생각하며 살던 제가 '앞으로의 남은 인생은 이 사람과 함께 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나이는 저보다 어리지만 크고 따뜻한 마음을 가진 멋진 남자다. 비연예인이지만 마냥 평범하지만은 않은 사람"이라고 예비 신랑을 소개했다.

배슬기는 "가족들과 친구들, 감사한 지인분들 모시고 9월 말에 예정이던 예식은 점점 심각해지는 사회적 상황으로 고민 중"이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앞으로 더 활발한 연기 활동으로 좋은 모습도 보여드리고 한 남자의 아내로 행복한 가정 꾸리며 예쁘게 잘 살겠다"라고 덧붙였다.

배슬기와 예비신랑은 지인으로 알고 지내다 교제한 지 3개월 만에 결혼을 결심했다. 두사람은 당초 9월 25일 결혼 날짜를 정한 뒤 조용히 예식을 진행하려 했으나, 코로나19 재확산 여파로 현재 결혼식에 대해 여러 가능성을 놓고 고심 중이다.

사진. 배슬기 SNS 사진. 배슬기 SNS

한편, 배슬기는 2005년 프로젝트 그룹 더 빨강 멤버로 데뷔했다. 이후 솔로 가수와 배우로 활동을 펼치며 얼굴을 알렸다. 특히 예능 프로그램에서 복고풍 댄스를 선보여 인기를 끌기도 했다.

배슬기의 예비 신랑은 유튜브에서 '리섭TV'를 운영 중인 보수 성향 유튜버 심리섭 씨로 알려졌다. 그는 28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라이징유튜브'라는 유튜브 컨설팅 업체도 운영 중이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