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김영희, 한물가서 성인영화 감독 도전? "본업 안 버려"

사진. 개그우먼 김영희 SNS 사진. 개그우먼 김영희 SNS

개그우먼 김영희가 성인 감독을 도전하는 이유를 밝혔다.

김영희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 밤 9시 50분 채널A '아이콘택트'에 도윤이와 함께 나온다"고 적으며 방송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이어 "에로 영화 장르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하고 건강한 정신으로 본인 일을 사랑하는 도윤이를 존중하다보니 제가 직접 작품을 만들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시작해 보려 한다. 도와주시려는 분들도 많고, 하루하루 감사합니다"라며 성인 영화를 제작하는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본업을 버리는 것이 아니다. 어떤 유튜버는 한물가서 성인 영화 진출한 걸로 말씀하시던데, 말은 바로 하라. 한물 갔다뇨! 열물 갔죠"라고 한 유튜버의 발언을 재치 있게 받아쳤다.

그러면서 "웃음을 드리는 제 본업은 계속 됩니다. 성인 영화 감독도 도전하고 싶은 거예요. 하고 싶은 일들 다 도전해보고 싶어요. 응원해주세요"라고 본업인 코미디언은 계속 유지할 것이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연예인 가십거리 다루시는 얼굴 가린 유튜버님들, 연예인 피눈물로 돈 버시는 거예요"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영희는 26일 방송되는 '아이콘택트'에서 직접 써둔 '기생충'의 패러디 '기생춘(가제)'시나리오의 제목과 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