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곱 개의 대륙 다양한 야생동물 생태계의 영상미

KBS2 '일곱 개의 대륙, 하나의 지구' 6월 22일 오후 10시

KBS2 TV 특선 다큐 '일곱 개의 대륙, 하나의 지구'가 22, 23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다양한 생물 종의 천국인 남아메리카부터 타들어 가는 아프리카의 사막까지, BBC 제작진은 이 일곱 대륙의 41개국을 돌며 각 대륙의 자연과 그 속에서 삶을 꾸려가는 동물들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았다. 먼저 남극과 아시아 대자연의 경이로움과 야생동물들의 치열한 생존 투쟁기가 황홀한 영상으로 펼쳐진다.

지구상에서 가장 춥고 척박한 대륙 남극. 이곳에선 가장 강인한 동물만이 살아남을 수 있다. 이빨로 얼음을 갈아 숨구멍을 만드는 웨들 바다표범, 해저를 수놓은 오색의 불가사리, 거대한 무리를 이루는 펭귄들과 영토 싸움에 바쁜 코끼리물범의 생태계를 찾는다.

또 아시아의 동물들이 어떻게 적응하고 사는지 살펴본다. 러시아 캄차카반도의 동토에서 활활 타는 화산을 찾아다니는 곰, 직립보행을 하는 중국의 원숭이 등을 만난다. 한편 과도한 벌목과 개발로 인해 야생동물들이 살 곳이 줄어들고 있는 현실도 짚어본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