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낀 채 음료 섭취? '유노윤호' 마스크 디자인 특허 출원

사진. 유노윤호(연합뉴스), 마스크(특허청 홈페이지) 사진. 유노윤호(연합뉴스), 마스크(특허청 홈페이지)

그룹 동방신기 멤버 유노윤호가 마스크 관련 디자인 특허를 출원·등록했다.

26일 특허청 홈페이지에 따르면 유노윤호는 지난 3일 중앙에 덮개가 달린 마스크 디자인을 특허 출원했고, 이는 지난 16일 특허 등록됐다.

유노윤호가 개발한 마스크는 입 부분에 개구부를 만들어 열고 닫을 수 있는 덮개가 있다. 때문에 마스크를 벗지 않고도 음료를 섭취할 수 있어 편리하다는 장점이 있다.

앞서 특허청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특허권을 가진 아이돌은? 심지어 이번에 디자인권까지 가지게 된 아이돌은? 가장 해로운 벌레는 '대충'이라는 명언을 남긴 아이돌은?"이라는 내용이 담긴 글을 게시했다. 이어 "네, 맞습니다. 열정 만수르 유노윤호"라며 "마스크 쓰고 음료 마시기 힘들었는데 완전 대박 상품. 어서 상용화되면 좋겠다"고 전했다.

유노윤호는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평소 마스크를 자주 쓰는데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에서 물을 마실 수 있는 방법을 생각해보다가 특허까지 내게 됐습니다"라고 밝혔다.

한편 유노윤호는 지난 2017년에도 캡슐 장착이 가능한 컵 뚜껑을 발명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