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아픔을 치유하는 남편의 각별한 사랑 일기

KBS1 '인간극장' 11월 25일 오전 7시 50분

KBS1 '인간극장'

KBS1 '인간극장' KBS1 '인간극장'

KBS1 TV '인간극장'이 25~29일 오전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충남 아산에 사는 남편 김재옥(77) 씨의 아내 사랑은 각별하다. 아내 성사보(72) 씨를 위해 마당에 연못을 만들고 정자도 만들었다. 재옥 씨는 아내가 힘들어 할 때면 캠핑카에 태우고 나가 직접 커피도 내려주고 아내 사진도 찍어준다.

부부는 장성한 두 아들을 짝지어 내보내고 행복한 노년을 보낼 줄 알았다. 그런데 둘째 아들이 뇌출혈로 쓰러져 생을 마감했다. 아들의 죽음에 큰 충격을 받은 사보 씨는 그날 이후 말문을 닫고 방문까지도 닫아 걸었다. 남편은 사랑하는 아들을 잃은 슬픔과 상처로 힘겨워하는 아내를 위해 남은 생은 아내의 웃음을 찾아주는 데 바치겠노라고 결심했다.

 

관련기사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