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영원한 사랑 '약속해줘' 파트 "매니저가 욕먹을 것 같다고…"

사진=SBS '김영철의 파워FM' 보이는 라디오 캡처 사진=SBS '김영철의 파워FM' 보이는 라디오 캡처

옥주현이 '영원한 사랑' 비하인드를 공개해 눈길을 끈다.

14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가수 겸 뮤지컬배우 옥주현이 출연했다.

옥주현은 핑클 멤버들과 함께 한 '캠핑클럽'에 대해 "아무래도 예능이 웃긴 요소가 많았다. 처음 뵙는 분들이 쉽게 말을 잘 걸어주신다. 내가 어려워보이는 사람인데 조금 더 쉽게 말을 걸어주시는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옥주현은 "요리를 좋아하고 먹는 걸 좋아한다. 인스턴트보다 요리하는걸 좋아한다"고 말했다.앞서 옥주현은 '캠핑클럽'에서 남다른 요리 실력을 선보인 바 있다.

핑클 '영원한 사랑'이 흘러나오자 미소 지은 옥주현은 '약속해줘' 파트에 대해 "내가 이걸 했을 때 매니저 오빠가 리허설을 보고 '그거 안하면 안되겠냐. 욕 먹을 것 같다'고 했다. 그때 내가 '지금은 욕은 먹겠지만 사람들은 노래방에 가서 이걸 하게 될거야'라고 했다더라. 난 기억이 안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