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위 참여 주윤발에 홍콩 연예인 재조명…갓세븐 잭슨 "홍콩 부끄럽다"

출처=트위터 출처=트위터

홍콩 톱스타인 주윤발이 검은색 마스크를 쓰고 홍콩 시위 현장에서 나타나 화제가 되고 있다.

10일 각종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게시물 및 홍콩 현지 매체 보도에 따르면, 주윤발이 검은색 복장의 차림을 한 채 휴대전화로 한 아주머니와 사진을 찍는 장면이 포착됐다. 이는 주윤발이 지난 4일 홍콩 거리시위에 나섰다가 한 팬의 요청을 받고 함께 사진을 찍은 것으로 전해진다. 이에 홍콩 시민들은 "주윤발은 누구보다 홍콩을 진심으로 생각하는 스타"라고 말하며 주윤발에 대한 찬사를 보냈다.

주윤발의 홍콩 시위 참여 소식이 알려지자, 다른 홍콩 출신 연예인들의 행보 또한 재조명되고 있다. 대표적인 홍콩 출신 연예인으로 알려진 양조위와 유덕화는 과거 인터뷰를 통해 홍콩 시민의 시위를 지지하는 의견을 표한 바 있다. 반면 성룡은 이번 사태에 관한 의견을 묻는 언론에 "아는 바가 없어 드릴 말씀이 없다"고 밝히며 침묵하는 태도를 보였다.

한편 우리나라에서 활동하는 그룹 갓세븐의 잭슨은 SNS에 "홍콩이 부끄럽다"는 글을 게시하며, 중국을 지지해 논란을 일으켰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