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연애' 오승윤 결국 편집, 윤선영은?

출처: MBC '호구의 연애' 출처: MBC '호구의 연애'

14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호구의 연애' 17회에서 배우 오승윤이 편집될 예정이다.

지난 12일 '호구의 연애' 측은 "오승윤의 출연에 대해 시청자들이 불편을 느끼실 것 같아 14일 방송분부터 오승윤의 기존 촬영분량을 최대한 편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제작진 측은 "시청자 분들이 보시기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오승윤은 지난달 26일 오전 1시 인천시 서구 청라의 한 도로에서 한 여성의 음주운전을 방조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A씨는 음주 단속활동을 벌이던 경찰에게 적발됐으며 당시 A씨의 형중알코올 농도는 면허취소수치인 0.101%였다. 오승윤은 지난 11일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으며 운전자였던 여성 A씨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됐다.

오승윤 측은 이 사실이 알려지자 "말리려고 시도 했지만 끝까지 음주운전을 막지 못한 것은 전적으로 제 잘못이며, 깊이 뉘우치고 성실히 경찰 조사를 받았다. 결과를 겸허히 수용하겠다"며 사과문을 공개했다.

그러나 사건 당시 동승자가 여자친구라고 보도되면서, 연애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었던 오승윤의 논란은 가중됐다. 이에 오승윤 측은 A씨가 '지인'이라고 해명한 상황이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