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진전문대 호텔항공관광계열, 텐진외국어대와 연계교육 협약

2+2연계교육 무시험 편입학, 다양한 장학 혜택으로 한중교류 전문가 양성에 박차

사진은 호텔항공관광계열 교수들이 협약서를 들고 대학 강의실에서 기념촬영에 나선 모습. 영진전문대 제공 사진은 호텔항공관광계열 교수들이 협약서를 들고 대학 강의실에서 기념촬영에 나선 모습. 영진전문대 제공

영진전문대(총장 최재영·이하 영진) 호텔항공관광계열은 최근 중국 톈진외국어대(이하 톈진외대)와 2+2연계교육 협약을 체결하고, 한중 교류에 활동할 전문 인재 양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영진 호텔항공관광계열은 이번 협약으로 텐진외대에 연계 편입학을 희망하는 계열 졸업생을 추천하고, 텐진외대는 이들에게 무시험 편입학 기회를 부여한다고 16일 밝혔다.

1964년 개교한 톈진외대는 재학생 1만여 명에 달하는 외국어 교육 종합대학교로, 톈진시(市) 중점대학이자 유학생에 대한 중국 정부장학금 지원 대학이다.

텐진외대는 이들 연계 편입학생들에게 다양한 장학혜택을 지원한다. 매년 20~30%의 장학 혜택을 부여하고, 특별히 우수 자원에 대해서는 1년간 톈진시(市) 장학금 또는 텐진외대 유학생 장학금을 전액 지원하기로 했다.

연계교육 첫 테이프를 끊게 된 민정화(호텔항공관광계열·2020년 졸업) 씨는 이달 톈진외대에 입학, 장학생으로 선발돼 이달부터 수학 중이다.

그는 "대학에서 마련해준 좋은 제도의 첫 주자로 혜택을 입게 돼 기쁘다"면서 "기회를 마련해 준 대학과 지도 교수님께 보답하는 의미에서 열심히 공부해 한국과 중국을 아우르는 전문 인재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진 호텔항공관광계열은 올해 졸업자 가운데 톈진외대를 비롯해 베이징외대 3명, 상하이사범대 1명 등 해외 대학과 연계한 편입학 실적을 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