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 장학재단 '파란사다리' 사업 평가 대상 

대구가톨릭대가 대학생 단기 해외연수 지원사업인 '파란사다리' 사업 평가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지난해 인도네시아 UIB에 파견된 학생들이 연수하고 있는 모습. 대구가톨릭대가 대학생 단기 해외연수 지원사업인 '파란사다리' 사업 평가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지난해 인도네시아 UIB에 파견된 학생들이 연수하고 있는 모습.

대구가톨릭대가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이 주관하는 대학생 단기 해외연수 지원사업인 '파란사다리' 사업 평가에서 대상을 받았다.

대구가톨릭대는 '파란사다리' 사업을 주관하는 전국 10개 대학을 평가한 결과, ▷사업계획 ▷학생 선발 ▷사전 교육 ▷현지연수 ▷사후 관리 등 항목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사업에 참가한 학생 평가에서도 대구가톨릭대 학생 2명이 대상과 우수상을 나란히 받았다.

대구가톨릭대는 지난해 이 사업의 주관대학으로 선정돼 7~8월 80명 학생들을 말레이시아 UiTM, 인도네시아 UIB, 베트남 VNUK, 인도네시아 BINUS 등 4개 대학에 파견해 모범적으로 연수를 진행했다.

4주 과정 연수에 참가한 학생들은 영어수업, 팀별 프로젝트 수행, 문화 체험과 교류, 봉사활동을 하며 세계화 안목을 높이고 외국어 실력을 쌓을 수 있었다.

대구가톨릭대는 단순 어학연수가 아닌 진로 개발과 탐색의 기회를 제공하는 해외연수 프로그램으로 세밀하게 구성하였고, 파견 대학의 우수한 교수진과 자발적 토론수업 등을 통해 영어능력이 향상되도록 진행했다.

또 다양한 팀별 프로젝트를 실시해 학생들의 협동심을 함양했다. 사랑과 봉사, 배려와 나눔을 실천하는 이타적 삶의 가치를 공유하도록 현지 사회보호기관 방문 등 체험 기회도 제공했다.

김안나 대구가톨릭대 국제처장은 "학생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 외국 대학들의 긴밀한 협조 속에 첫해 사업을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 올해와 내년 사업도 더 우수한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