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패션축제 ‘디파컬’, 23일 비대면 개막

온라인 패션쇼, 이커머스 행사, 패션필름, VR 패션쇼룸 등 마련

2020 디파컬 포스터. 패션연 제공 2020 디파컬 포스터. 패션연 제공

대구시가 주최하고 한국패션산업연구원이 주관하는 대구 대표 패션축제 '대구국제패션문화페스티벌'(이하 디파컬)이 23일 개막한다.

올해는 코로나19의 감염확산 등을 방지하고자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며 대신 유튜브, 인스타그램, 네이버TV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디파컬에는 대구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패션디자이너 7명의 패션쇼와 이커머스 행사, 온라인쇼룸 소개, 100인의 시니어 패션쇼, 패션을 배달하는 버스(패버), 패션 필름 상영, 디파컬 게임 챌린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이달 29일까지 이어진다.

랜션 패션쇼는 대구 동산의료원 챔니스관, 계산성당, 강정보 디아크, 낙동강 갈대숲, 이도갤러리 등에서 촬영한 7인의 창의적인 작품을 영상으로 만들어 매일 새 작품을 선보인다.

홈페이지를 통해 매일 선착순 10명의 참가자를 모집해 7일 동안 패션쇼의 실제 공간에 있는 것과 같은 생생한 현장감을 느낄 수 있는 VR 패션쇼룸 체험도 마련된다.

집에 있는 소품이나 의상으로 만화, 영화의 캐릭터를 코스프레한 영상 촬영 '방구석 코스튬 챌린지'와 집에서 입는 파자마, 잠옷, 홈웨어를 입고 촬영하는 '집콕! 파자마 패션왕 챌린지'에서 선발된 10팀과 댓글을 달아준 참여자에게는 상품도 준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