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투자자 연계…‘대구특구 투자리그’ 개최

22일 대구은행 제2본점서 IR행사

22일 진행된 대구특구 투자리그. 대구특구 제공 22일 진행된 대구특구 투자리그. 대구특구 제공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대구연구개발특구본부(이하 대구특구)는 22일 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유망 스타트업 IR(투자 설명회) '대구특구 투자리그'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AI, 바이오헬스 분야 초기 스타트업 9개사가 벤처캐피털 및 엔젤클럽, 유관기관 등 12개 투자기관이 지켜보는 가운데 IR을 진행했다.

이후에는 스타트업과 투자자간 소그룹 멘토링이 진행돼 IR 피칭 피드백, 참여기업 협업 방안 등이 논의됐다.

대구특구는 정기 IR 이외에도 국내외 투자자와 기업이 1대 1로 만날 수 있는 자리를 지속해서 만든다는 계획이다.

오영환 대구특구 본부장은 "대구특구 투자리그가 기업 투자 유치를 위한 기회가 됐길 바란다. 앞으로도 지역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특구는 지역 스타트업이 수도권에 비해 투자유치 인프라가 부족한 점을 보완하고 보다 쉬운 투자가 가능하도록 기술금융 플랫폼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