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농협, 고령서 ‘팜투게더 농촌문화 체험’ 행사

고향주부모임 회원 20여명 초청

농협 대구지역본부는 16일 고령 개실 팜스테이 마을에서 고향주부모임 대구시지회(회장 황혜선) 회원 20여 명을 초청해 '팜투게더 농촌문화 체험' 행사를 가졌다. '팜투게더 농촌문화 체험'은 지역 여성 리더를 대상으로 농업·농촌의 가치를 알리고, 도농 교류 활성화를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프로그램 참가자들은 전통 가락엿 만들기, 두부 만들기, 도자기 빚기 등의 체험을 즐기고, 마을 투어를 하면서 다채로운 농촌문화 체험을 했다.

이수환 농협 대구지역본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서 보람된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여성 소비자단체들이 우수 농산물 홍보와 도농 교류 확대에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