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대구북부권 주거복지지사, 마이홈센터 개소 

 대구 침산동으로 이전, 대구 중·남·서·북구, 칠곡 임대주택 공급·운영 업무

 

한국토지주택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서남진)는 대구북부권 주거복지지사 사무실을 대구 침산동으로 최근 이전하고, 개소식을 열었다고 13일 밝혔다.

대구북부권 주거복지지사는 대구시 중구, 남구, 서구, 북구와 칠곡군의 임대주택 1만1천 가구의 공급 및 운영, 관리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임대주택 상담을 위한 마이홈센터, 비주택거주자의 긴급주택지원을 위한 이주지원119센터도 설치해 운영 중이다. 주거급여대상자 조사와 상담을 위한 주거급여사업소도 8월까지 이전할 예정이다.

LH 관계자는 "이번 사무실 개소를 통해 현장 중심의 경영과 찾아가는 주거·사회 서비스를 활성화 할 수 있게 됐다"며 "공공임대주택, 행복주택, 주거급여, 긴급주거지원 등 정부의 주거지원 정책 내용 등을 안내하고 지역민 맞춤형 생활정보 등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