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기 창업기업 최대 1억원 지원, 중기부 '초기창업패키지' 참가사 모집

대학, 공공기관 등 전국 40곳 주관기관 통해 특화 프로그램도 제공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전경. 매일신문DB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전경. 매일신문DB

대구경북중소벤처기업청이 '2020년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에 참여할 창업 3년 이내 초기창업자를 이달 23일까지 모집한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추진하는 이 사업은 창업인프라가 우수한 대학, 공공기관, 민간 등 전국 40개 주관기관을 통해 창업 3년 이내 기업의 사업 안정화 및 성장을 지원한다. 전국의 760개사(잠정)를 선정하며 사업화자금 최대 1억원과 패키지형 특화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지원 대상은 2017년 2월 12일부터 지난달 27일까지 창업한 기업이다. 창업기업은 1개 주관기관을 선택해 신청하고 주관기관은 선정 규모의 70% 이상을 해당 권역 내 창업기업으로 선발한다. 대구경북에서는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 경북대학교, 대구대학교가 사업 주관기관으로 참여한다.

초기창업패키지 지원기관 및 선정 규모. 대경중기청 제공 초기창업패키지 지원기관 및 선정 규모. 대경중기청 제공

참여 희망 초기창업자는 23일까지 K-스타트업 홈페이지(www.k-startup.go.kr)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김한식 대경중기청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지역 초기창업자들의 사업 안정화와 성장활동이 위축되지 않도록 다양한 방안들을 마련해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