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코로나19 확진자 2명(50대女, 19세男) 동시 발생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전자현미경 확대 모습. 매일신문DB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전자현미경 확대 모습. 매일신문DB

21일 부산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잇따라 발생했다.

부산 첫 확진 사례이다.

보건당국에 따르면 우선 이날 오전 57세 여성 A씨가 해운대백병원에 내원, 폐렴 증세를 보여 해운대보건소를 통해 감염 검사를 한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이틀 전부터 근육통, 기침, 가래 등이 심해 다른 병원에서 독감 검사를 받았고, 이어 오늘 해운대백병원 내원 후 귀가했다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통보 받았다.

또한 이날 오전 부산 동래구 대동병원 선별진료소를 찾았던 19세 남성 B씨는 두통 증세를 보여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부산시 등은 A, B씨의 이동경로(동선)를 조사하는 등 역학조사에 나선 상황이다.

A, B씨는 부산의료원 음압병동으로 곧 이송돼 격리될 예정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