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기업 ㈜한라이앤씨 김범헌 대표이사, 철탑산업훈장 수상

‘2019 한국에너지대상’ 시상식에서

㈜한라이앤씨 김범헌 대표이사 ㈜한라이앤씨 김범헌 대표이사

대구의 대표적 태양광기업인 ㈜한라이앤씨의 김범헌 대표이사가 12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한국에너지대상' 시상식에서 신재생에너지 부문 최고 영예인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김 대표는 국내 신재생에너지사업이 불모지나 다름없던 2000년부터 사업을 준비하고 2006년 전남 무안군에 아시아 최초의 1메가와트급 태양광발전소를 건설, 국내 대형 태양광발전소 건설에 촉매 역할을 했다. 또 독일, 미국 등 선진국 사례 연구를 통해 발전효율을 극대화하고, 태양전지판의 지지대 이탈 사고를 원천적으로 방지할 수 있는 '태양전지판 각도조절장치' 등 국내 환경에 적합한 기술을 개발해왔다.

2013년에는 대구 달성군에 있는 대형마트 옥상주차장에 기능성과 공학적 아름다움을 갖춘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해 여러 기관의 주차장 태양광발전소 견학코스가 되기도 했다. ㈜한라이앤씨는 국내외에 총 107메가와트 규모의 태양광발전소 25기를 건설해 22기를 직접 운영하고 있다.

20년 가까이 신재생에너지사업에만 전념해 온 그는 창의력, 기술력을 바탕으로 2016년 12월 베트남에 진출했다. 지난 6월 국내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베트남 최대의 70메가와트급 태양광발전소를 준공, 상업운전에 들어갔다. 현재 호치민시 인근에 60메가와트급 규모의 2차사업을 준비하고 있으며 태국, 캄보디아 등 다른 동남아국가들로부터도 사업 참여 요청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서울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한국에너지대상'에서 훈장과 포상을 받은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12일 서울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한국에너지대상'에서 훈장과 포상을 받은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