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금융그룹 추석맞이 온누리상품권 10억원 구매약정

DGB금융그룹(회장 김태오)은 추석을 앞두고 11일 DGB대구은행 시청영업부에서 '추석맞이 온누리상품권 판매 촉진 행사'를 열고, 10억원 상당의 상품권 구매약정을 했다.

이날 약정한 10억원은 임직원들의 구매액 9억원과 취약 계층에 전달될 DGB사회공헌재단의 구매액 1억원을 합한 금액으로, 지역 전통시장 활성화와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해 그룹 차원에서 구매를 진행했다.

DGB금융은 온누리상품권 사용 장려를 위해 4천여 명으로 구성된 DGB동행봉사단의 인적자원을 활용해 지역의 전통시장을 직접 찾아가 추석 용품을 구매할 예정이다.

김태오 회장은 "지역민과 함께하는 DGB금융그룹 임직원들의 정성으로 마련한 온누리상품권이 어려운 이웃들이 풍요로운 명절을 보내기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경제 활성화와 취약 계층을 위한 맞춤형 사회공헌사업을 지속해 추진하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