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미국 11ㆍ3대선 수작업 재검포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위스콘신 센터'에서 21일(현지시간) 선거사무원들이 수작업으로 11·3대선 투표용지 재검표를 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측은 위스콘신주 2개 카운티에 대해 재검표를 요구했다. 조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가 예측된 위스콘신주의 개표 인증 예정일은 내달 1일이다. 연합뉴스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위스콘신 센터'에서 21일(현지시간) 선거사무원들이 수작업으로 11·3대선 투표용지 재검표를 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측은 위스콘신주 2개 카운티에 대해 재검표를 요구했다. 조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가 예측된 위스콘신주의 개표 인증 예정일은 내달 1일이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