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으로 보는 '다채로운 2020 설 특선영화'

천만 영화 ‘극한직업’ 등 다채로운 영화 안방으로 배달

설 연휴 지상파 및 종편 채널 등을 통해 다양한 영화들이 안방으로 배달된다. 천만 영화 '극한직업'부터 지난해 개봉한 '가장 보통의 연애' 등. 설 연휴 안방에서 즐기는 다채로운 영화들을 소개한다.

SBS는 23일부터 특선영화 5편을 편성했다. 23일 오후 11시50분 방송 예정인 영화 '나를 찾아줘'는 5주년 결혼기념일에 실종된 와이프를 찾아 나서면서 벌어지는 일을 다룬 스릴러 장르 영화다. 24일 오후 8시45분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가 방영되며, 25일 오후 10시10분에 '마블리'로 불리는 마동석 주연의 '악인전'을 만나볼 수 있다.

26일 오후 11시5분에는 영화 '내 안의 그놈'이 방영된다. 설 연휴 마지막인 27일엔 오후 2시에 '신과 함께- 인과 연'이 편성됐다.

JTBC는 설 연휴 6편의 영화를 안방에 선사한다. TV 최초 공개작이 4편이나 된다. ▷24일 오전 9시15분 '안시성' ▷24일 오후 10시50분 '가장 보통의 연애' ▷25일 오전 10시10분 '기묘한 가족', 오후 8시55분 '돈', 오후 11시 '롱 리브 더 킹: 목표의 영웅' ▷26일 오후 11시30분 '미성년'.

KBS2, MBC,tvN 역시 최신 영화들로 설 특선 영화로 꾸몄다. KBS2는 25일 오후 11시 55분 '뺑반', 26일 오후 11시5분 '성난 황소', 27일 오후 10시10분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2'를 내보낸다. MBC는 25일 오후 10시 'PMC: 더 뱅커', 27일 오후 10시30분 '걸캅스'를 선보인다. tvN는 '사바하'와 '극한직업'을 24일과 26일 오후 9시에 각각 방영할 예정이다.

설 연휴 안방에서 어떤 영화를 볼 지, 시청자들의 선택만이 남아있다.

디지털국 전시현·전재연 인턴기자

okjshgo@naver.com, wjswodus12@naver.com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