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독립운동기념관, 겨울방학 맞아 가족프로그램 운영

어린이 눈 높이에 맞춰 체험형 쉬운 교육으로 진행
가족 단위 6, 7팀 참여 가능해… 기념관 측 교육프로그램 늘릴 계획

경북 영덕 출신 독립운동가 신돌석 장군에 대한 교육 프로그램의 하나로 액자 만들기 체험이 있다. 경상북도독립운동관은 어린이들이 독립운동에 관심을 갖도록 다양한 눈높이 교육을 시행하고 있다. 경북독립운동기념관 제공 경북 영덕 출신 독립운동가 신돌석 장군에 대한 교육 프로그램의 하나로 액자 만들기 체험이 있다. 경상북도독립운동관은 어린이들이 독립운동에 관심을 갖도록 다양한 눈높이 교육을 시행하고 있다. 경북독립운동기념관 제공

경상북도독립운동기념관(관장 김희곤)은 오는 18일 오후 1시부터 2시 30분까지 기념관 내 새싹교육실에서 '엄마 아빠와 함께 배워보는 나라사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가족프로그램은 겨울방학을 맞아 어린이들이 부모님과 함께 경북의 독립운동을 쉽고 재미있게 배우고 추억을 쌓을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영덕 출신의 독립운동가 신돌석 장군을 주제로 이뤄진다. 주요 프로그램은 신돌석 선생과 관련된 교재 풀어보기, 선생께 편지 쓰기, 액자 만들기, 놀이 활동 등으로 구성됐다.

이 프로그램은 가족별로 6, 7팀이 참여할 수 있고, 참여 신청과 기타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815gb.or.kr) 또는 전화(054-820-2645)로 문의하면 된다.

경북독립운동기념관 관계자는 "앞으로 새싹교육실과 연계된 유아교육뿐만 아니라 어린이들이 부모님과 함께 하는 프로그램을 제공해 가족 간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 미래 세대인 어린이들이 올바른 가치관과 역사인식을 가질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