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중기의 필름통] 새 영화… 아이리시맨, 프란치스코:맨 오브 히스 워드, 어제 일은 모두 괜찮아

아이리시맨, 프란치스코:맨 오브 히스 워드, 어제 일은 모두 괜찮아

영화 '아이리시맨' 스틸컷 영화 '아이리시맨' 스틸컷

◆아이리시맨
감독 : 마틴 스콜세지
출연 : 로버트 드 니로, 알 파치노

거장 마틴 스콜세지 감독과 로버트 드 니로, 알 파치노, 조 페시 등 명배우가 출연한 범죄 영화. 미국의 대표적인 장기 미제 사건인 노동 운동가 지미 호파의 실종 사건을 그리고 있다. 마피아 살인청부업자 프랭크 시런(로버트 드 니로 분)의 시선으로 범죄 조직과 얽히고설킨 정치, 노동조합의 관계를 그려낸다. 1950년대 포장육 트럭기사였던 프랭크 시런은 물품을 빼돌려 지역의 갱들에게 팔다가 회사에 적발된다. 프랭크는 조사를 받지만 갱들의 이름을 함구하면서 갱 두목 러셀(조 페시 분)에게 좋은 인상을 주고, 그와 일을 하기 시작한다. 찰스 브랜튼의 논픽션 'I Heard You Paint Houses'를 원작으로 했다. 알 파치노가 국제트럭운전자조합의 수장 지미 호파 역을 맡았다. 209분. 청소년관람불가

영화 '프란치스코 교황:맨 오브 히스 워드' 스틸컷 영화 '프란치스코 교황:맨 오브 히스 워드' 스틸컷

◆프란치스코 교황:맨 오브 히스 워드
감독 : 빔 벤더스
출연 : 프란치스코 교황

교황청 의뢰를 받아 뉴저먼 시네마의 대표 빔 벤더스(74) 감독이 만든 다큐멘터리. 남아메리카 출신으로, 또 예수회 회원으로서는 최초의 교황이 된 프란치스코의 초상이다. 화려한 바티칸궁을 마다하고, 고급 리무진 대신 소형 승용차에 올라 손 인사를 해서 세계의 친구가 된 프란치스코 교황을 가까이서 들여다보았다. 전 세계 구석구석을 여행하며 '빈곤 퇴치와 평화, 환경문제' 등 전 지구적인 문제는 물론 우리 삶의 방향에 대한 다양한 전 세계 친구들의 질문에 대한 답을 제시하는 로드 무비다. 많은 인터뷰 장면이 삽입되어 전 세계에 전파되는 교황의 역할과 메시지를 잘 알 수 있게 한다. 가난한 자를 섬기기 위한 가난한 교회를 역설하는 현대 천주교의 수장으로서의 교황의 입장을 전면에 드러낸다. 96분. 전체관람가

영화 '어제 일은 모두 괜찮아' 스틸컷 영화 '어제 일은 모두 괜찮아' 스틸컷

◆어제 일은 모두 괜찮아
감독 : 이성한
출연 : 김재철, 윤찬영, 손상연

5천명의 거리의 아이들을 구해낸 실화를 담은 베스트셀러 '얘들아 너희가 나쁜게 아니야!'를 원작으로 한 영화다. 영화 '바람'으로 주목을 받은 이성한 감독의 8년만의 신작이다. 학교와 가정에서 소외된 지근, 용주, 현정, 수연 네 아이들은 외줄타기를 하듯 위태로운 나날을 보내고 있다. 그의 곁에는 낮에는 학생들을 가르치고, 밤에는 거리에서 아이들과 함께 하는 교사 민재(김재철 분)가 있다. 민재는 예전에 지켜주지 못했던 아이들에 대한 아픔 때문에 더욱 학생들에게 필사적으로 다가간다. 원작을 읽고 영화에 대한 영감을 얻은 이성한 감독은 실제 미스타니 오사무 선생님을 만나 진심이 담긴 편지로 영화 제작에 대한 허락을 구했다고 한다. 10대 아이들을 실제 그 나이의 또래 배우들이 연기했다. 107분. 15세 이상 관람가

관련기사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