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경찰서, 흉기로 어머니 찌른 30대 조현병 환자 검거

경북 구미경찰서. 매일신문 DB 경북 구미경찰서. 매일신문 DB

경북 구미경찰서는 어머니를 흉기로 찌른 혐의(특수존속상해)로 A(38)씨를 27일 검거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달 26일 오전 10시 47분쯤 구미 시내 집에서 어머니 얼굴과 가슴을 흉기로 수차례 찔러 상처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어머니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

경찰은 조현병을 앓고 있는 A씨를 정신병원에 입원 조치한 뒤 범행 이유 등을 조사하기로 했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