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키워드] 부재의 기억

부재의 기억 포스터 부재의 기억 포스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4관왕에 올라 화제가 된 가운데 단편 다큐멘터리 부문에 후보로 오른 '부재의 기억'은 수상에 실패했다.

이승준 감독의 '부재의 기억'은 세월호 참사 당시 현장 영상과 통화 기록 등을 담은 29분짜리 다큐멘터리다. 이 영화는 한국 최초로 아카데미상 단편 다큐멘터리 부문에 후보로 올랐다.

이 감독은 이날 세월호 유족과 함께 아카데미 시상식 레드카펫을 밟았다. '부재의 기억'은 앞서 제31회 암스테르담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제16회 EBS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2019 뉴욕 다큐멘터리 영화제에 초청됐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