깡의 남자 비, 유재석·이효리와 손잡고 혼성그룹 데뷔

MBC TV 예능 '놀면 뭐하니' "올 여름 가요계 틈새시장 공략"

 

가수 비 인스타그램 캡쳐. 가수 비 인스타그램 캡쳐.

 

유재석이 비, 이효리와 꾸린 혼성그룹 데뷔가 현실이 됐다. 김태호PD가 연출하는 MBC TV 예능 '놀면 뭐하니?' 측은 29일 "유재석이 댄스 솔로 가수의 전설 이효리, 비와 함께 혼성그룹을 결성한다. 그룹은 여전히 퍼즐을 맞춰가는 과정이며, 추가 멤버 영입 등은 고려 중"이라고 밝혔다.

'놀면 뭐하니?'는 올여름 가요계 틈새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지난해 주요 음원차트 순위권에서 자취를 감췄던 댄스 장르 도전을 선언했다. 1990년대와 2000년대 감성을 자극하는 노래와 혼성 그룹 제작을 예고해 연일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는 30일 방송에서는 유재석, 이효리, 비가 한 팀을 결성하는 역사적인 장면이 그려진다. 제작진은 "유재석은 연예대상 15회, 이효리는 가요대상과 연예대상, 비는 가요대상 주인공이다. 한마디로 최고들만 모인 것"이라며 "세 사람이 완성할 혼성 그룹이 올여름 가요계에 어떤 지각변동을 일으킬지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