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라이온즈, 구단 최초 디지털 '팬북' 발행

2일은 오프라인몰, 9일부터는 삼성 온라인스토어 판매, 1만5천원

2일 삼성라이온즈가 구단 최초 디지털 형태의 팬북을 발행해 판매를 시작했다. 삼성라이온즈 제공 2일 삼성라이온즈가 구단 최초 디지털 형태의 팬북을 발행해 판매를 시작했다. 삼성라이온즈 제공

삼성라이온즈가 2일 구단 최초 디지털 형태로 제작된 2021년 팬북을 발행했다. 이를 통해 선수단의 모습뿐만 아니라 구단 응원가 등 팬북을 귀로도 즐길 수 있다.

올해 제작된 삼성 팬북은 기존 종이 팬북 대신 별도로 디자인 된 카드형 USB 안에 e북 형태로 콘텐츠가 담겨있다. PC 뿐만 아니라 야구장에서 모바일 기기를 통해서도 팬북 콘텐츠를 즐길 수 있게 됐다.

이번 디지털 팬북은 선수 전원이 실내스튜디오 촬영으로 이미지 컷의 품질도 향상됐다. 500개 한정 발행이며, 카드형 USB 겉면에는 오승환, 오재일, 박해민, 구자욱, 김지찬의 사진이 선수별로 각 100개씩 인쇄됐다. 각 에디션은 선착순으로 판매된다.

USB 안에 담긴 팬북 콘텐츠 외에 별도의 선물도 마련돼 있다. 삼성이 올해 새로 선보이는 선수 일러스트 이미지가 스티커 형태의 부록으로 주어진다. 스티커에는 주요 선수 25명의 역동적인 모습이 담겨 있다.

또 디지털 팬북 표지 이미지를 커버에 넣은 구단 수첩도 1권씩 부록으로 제공된다. 카드형 USB 안에는 라이온즈의 2021년 팀 응원가, 선수 응원가 음원도 수록됐다.

구단 최초로 제작된 디지털 팬북 패키지는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 내 팀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고 팀스토어 온라인몰(samsunglionsmall.com)에선 홈 개막전인 9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 판매가는 1만5천원이다.

한편, 삼성 선수단은 지난 1일 대구아동복지센터에 사우회비를 모아 마련한 2천만원 상당의 가전제품을 전달했다.

주장 박해민은 "어려운 상황 속에서 지역사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전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좋은 활동을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