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엽 "제 홈런에 눈뜨셨다 했는데…" 이건희 회장 추모 글

이승엽이 2014년 5월 25일 대구시민야구장에서 열린 넥센과의 경기에서 3회말 3점 장외홈런을 날리고 있다. 이날 경기는 이승엽의 활약으로 삼성이 넥센을 18대2로 제압했다. 삼성라이온즈 제공 이승엽이 2014년 5월 25일 대구시민야구장에서 열린 넥센과의 경기에서 3회말 3점 장외홈런을 날리고 있다. 이날 경기는 이승엽의 활약으로 삼성이 넥센을 18대2로 제압했다. 삼성라이온즈 제공

삼성라이온즈에서 활약했던 이승엽이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을 추모했다.

이승엽은 29일 자신의 SNS에 이건희 회장의 사진과 함께 '대한민국 경제와 스포츠에 태산 같은 존재셨던 이건희 회장님. 회장님께서 생전에 보여주셨던 스포츠 발전을 위한 열정과 관심. 스포츠인으로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추모글을 남겼다.

이승엽 SNS 게시물 캡처. 이승엽 SNS 게시물 캡처.

이승엽은 "(3점 장외홈런을 날린) 2014년 5월 25일 경기 후 제게 많은 연락이 왔고, 다음날 많은 기사가 나왔다. 평범했던 시즌 8호 홈런에 병상에 계셨던 회장님께서 잠시 눈을 뜨셨다는 내용이었다. 이후 회장님께서 조금씩 건강을 회복하고 계신다는 기사를 접했고, 곧 병상을 박차고 일어나실 것이라고 믿었다"고 회고했다.

또 "저는 15년 동안 삼성 유니폼을 입고 대구 시민구장과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뛰었다. 삼성을 통해 성장했다. 삼성을 이끌어주셨던 회장님 마지막 가시는 길, 함께 배웅해 드리지 못해 죄송하다. 세상에서 짊어지셨던 무거운 짐을 내려놓으시고 하늘나라에서는 편히 쉬십시오."라고 마지막 인사를 했다.

1995년 삼성에서 데뷔한 이승엽은 2004년 이후 일본 프로야구 지바 롯데 마린스, 요미우리 자이언츠를 거쳐 2012년 삼성으로 돌아왔다. 2017년 은퇴할 때까지 1천906경기에 출전해 타율 0.302 467홈런 1천498타점의 성적을 올렸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