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무관중 이색 응원...라팍 수놓은 '에어아바타' 응원단

지난 달 31일 오후 대구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무관중으로 열린 가운데 관중석에 삼성 팬들을 대신해 임금, 장군, 홍길동 등 '에어 아바타'로 불리는 대형 풍선인형 캐릭터 60개가 장식돼 텅빈 관중석을 채우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지난 달 31일 오후 대구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무관중으로 열린 가운데 관중석에 삼성 팬들을 대신해 임금, 장군, 홍길동 등 '에어 아바타'로 불리는 대형 풍선인형 캐릭터 60개가 장식돼 텅빈 관중석을 채우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지난 달 31일 오후 대구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무관중으로 열린 가운데 관중석에 삼성 팬들을 대신해 임금, 장군, 홍길동 등 '에어 아바타'로 불리는 대형 풍선인형 캐릭터 60개가 장식돼 텅빈 관중석을 채우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