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독도 헬기 추락 피해자 가족 '영상 미제공' 논란 KBS 만남 거부

지난 11월 2일 KBS 뉴스9 '독도 추락 헬기 이륙 영상 확보….추락 직전 짧은 비행' 보도. KBS1 tv 화면 캡처 지난 11월 2일 KBS 뉴스9 '독도 추락 헬기 이륙 영상 확보….추락 직전 짧은 비행' 보도. KBS1 tv 화면 캡처

5일 오후 7시 예정됐던 독도 헬기 추락사고 피해자 가족들과 KBS 임직원들의 만남이 피해자 가족들의 거부로 이뤄지지 않았다.

앞서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과 윤병두 동해지방해양경찰청장이 대구 강서소방서를 찾아 피해자 가족들과 만난 가운데, 최근 불거진 'KBS 독도 헬기 사고 관련 영상 미제공' 논란과 관련, 피해자 가족들은 양승동 KBS 사장, 해당 영상 촬영 직원, 보도한 기자 등이 방문해 사과 및 설명을 해 줄 것을 요구한 바 있다.

그러나 KBS 측은 부사장과 기술본부장 등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피해자 가족들은 "KBS 측에 최고 책임자 등의 설명이 필요하다고 통보했지만 거절당했다. 이런 상황에서 막무가내로 내려오는 사람들을 만날 수 없다"고 밝히고 오후 7시가 되기 전 강서소방서에서 모두 빠져나간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