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기총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는 이단"…제명 추진

  • 0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 자료사진. 연합뉴스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 자료사진. 연합뉴스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가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담임목사를 이단으로 규정하고 제명을 추진하기로 했다.

7일 한기총은 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가 전 목사와 다른 목사 1명이 이단이라는 연구 결과에 따라 이들을 한기총에서 제명하기로 6일 결의했다고 밝혔다.

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 전문위원들은 전 목사 등의 주장과 교리들이 비(非)성경적이고 명백한 이단이라는 연구 결과를 보고했다. 이대위는 전체회의에서 이 연구 결과를 수용하기로 했다.

전 목사 등에 대한 제명은 이달 15일 열릴 실행위원회에서 최종적으로 결정된다. 한기총은 전날 열린 임원회에서 전 목사에 대해 자격정지 3년의 징계를 의결했다.

아울러 전 목사의 소속 교단(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및 단체(청교도영성훈련원)와 한기총의 교류를 중단하는 조치인 행정 보류를 3년간 단행하기로 결정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