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첫 여성사장 이영희…갤럭시 성공적 마케팅 주역

  • 0

이영희 삼성전자 DX부문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연합뉴스
이영희 삼성전자 DX부문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연합뉴스

삼성에서 오너가 출신이 아닌 첫 여성 사장이 나왔다.

삼성전자는 5일 이영희 삼성전자 DX부문 글로벌마케팅센터장이 글로벌마케팅실장 사장으로 승진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2023년 정기 사장단 인사를 발표했다.

이번 인사는 총 7명이 사장으로 승진하고 2명의 위촉 업무가 변경되는 등 9명 규모로 이뤄졌다.

이 사장은 로레알 출신의 마케팅 전문가로 2007년 입사 후 갤럭시 마케팅 성공 스토리를 만들었다. 삼성전자의 두 번째 여성 부사장으로, 2012년 승진해 그동안 삼성의 첫 여성 사장 후보로 거론돼 왔다.

삼성전자는 또 김우준 삼성전자 DX부문 네트워크사업부 전략마케팅 팀장을 사장으로 승진시켜 사업부장으로 과감히 보임했다고 설명했다.

대신 기존 '한종희-경계현' 기존 2인 대표이사 체제는 유지해 불확실한 대내외 환경 하에서 경영 안정을 도모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