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대구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 4연승 질주, 홈 3연승+원정승

  • 0

4일 수원 kt전 접전 끝에 71대63 승리

4일 수원kt소닉붐 아레나에서 열린 2022-2023 SKT 에이닷 프로농구 수원 kt와의 경기에서 쐐기골을 넣고 환호하는 대구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 정효근. KBL 제공
4일 수원kt소닉붐 아레나에서 열린 2022-2023 SKT 에이닷 프로농구 수원 kt와의 경기에서 쐐기골을 넣고 환호하는 대구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 정효근. KBL 제공

프로농구 대구 한국가스공사가 4연승을 질주했다. 지난 경기에서 리그 1위를 달리고 있는 안양 KGC를 잡아내며 홈 3연승을 달린 가스공사는 원정 경기에서도 승리를 거뒀다.

가스공사는 4일 수원kt소닉붐 아레나에서 열린 2022-2023 SKT 에이닷 프로농구 수원 kt와의 경기에서 71대 63으로 이겼다.

머피 할로웨이(26점 15리바운드)가 골 밑을 장악하며 승리를 이끌었고, 이대헌(15점 5리바운드 4어시스트)과 정효근(12점 4리바운드)도 한몫 단단히 거들었다. 4연승을 달린 가스공사(7승 9패)는 원주 DB와 함께 공동 7위로 올라섰다. 반면 kt는 이날 패배로 4연패(6승 11패)에 빠졌고, 전주 KCC와 공동 최하위로 추락했다.

전날 대구 안양 KGC전에서 정효근이 부진을 털고 살아나면서 가스공사는 한층 더 날카로운 공격력을 자랑했다.

연승의 분위기를 이어가고자 하는 가스공사와 연패를 벗어나려는 수원 kt의 접전은 전반부터 불꽃이 튀었다. 가스공사는 정성우와 랜드리 은노코를 앞세운 kt의 공세에 기세를 빼앗겼지만 이내 할로웨이와 이대헌이 골 밑에서 힘을 내며 리드를 빼앗았다. 전열을 가다듬은 가스공사는 2쿼터에는 이대헌, 정효근, 전현우의 3점슛이 연이어 림을 갈랐다. kt 역시 하윤기를 활용해 추격했지만 벨란겔, 은도예, 이대성이 득점을 더하면서 39대 38로 근소하게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 들어 접전은 계속 됐다. 가스공사는 김동욱과 양홍석에게 잇달아 외곽포를 맞으며 잠시 리드를 빼앗겼지만 다시 역습에 나섰고 이대헌의 연속 득점을 터졌다. 56대 52로 가스공사가 두 골차로 앞선 4쿼터에서도 접전이 이어졌다. 할로웨이가 득점행진을 이어갔고, 경기 내내 잠잠했던 이대성이 3점슛에 이어 뱅크슛을 집어넣었다. 경기 종료 2분여를 남겨두고 kt의 하윤기, 정성우, 이제이 아노시케가 점수를 올리며 끝까지 따라붙었지만, 정효근이 쐐기를 박는 골로 kt의 추격의지를 꺾었고 이대성이 스틸을 통한 역습으로 마지막 골을 넣으며 연승 질주를 이어갔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