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과학대, 지역 최초 합기도부 창단

  • 0

김영민 감독을 중심으로 코치와 선수 10명으로 구성

대구과학대학교가 1일 지역 최초로 대학 합기도부를 창단했다. 대구과학대 제공
대구과학대학교가 1일 지역 최초로 대학 합기도부를 창단했다. 대구과학대 제공

대구과학대가 지역 처음으로 대학 합기도부를 창단했다.

대구과학대는 지난 1일 LIS국제세미나실에서 합기도부 창단식을 열었다.

창단식에는 박지은 총장을 비롯한 보직교수 및 지도교수들과 대구시 합기도협회 김기석 회장, 대구시체육회 신재득 사무처장, 대한민국합기도총협회 구정열 고문 등 주요 인사 100여 명이 참석했다.

합기도선수단은 김영민(경창경호행정계열 교수) 감독을 중심으로 코치와 선수 10명으로 구성됐다.

김기석 대구합기도협회장은 "전국 대학 최초로 합기도팀이 창단되는 만큼 최고의 팀이 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 총장 역시 "대구과학대는 유도, 하키, 태권도에 이어 합기도팀을 창단해 엘리트 체육 및 생활 체육에 새로운 활력과 혁신에 앞장서고자 한다"며 "대한민국 합기도 종목의 저변 확대를 위해 전문 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합기도는 올해 제103회 울산 전국체육대회에 시범종목으로 채택됐고 2년간에 시범종목 후 정식종목채택이 유력하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