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현대미술가협회, 영화 ‘4인의 화가들’ 출연 작가 전시

  • 0

권정호·홍현기·양성옥·정태경 작가 출연…스페이스129서 열려

영화 '4인의 화가들' 중 정태경 작가의 촬영현장 모습. 대구현대미술가협회 제공
영화 '4인의 화가들' 중 정태경 작가의 촬영현장 모습. 대구현대미술가협회 제공

대구현대미술가협회(이하 현미협)가 다큐멘터리 영화 '4인의 화가들' 시사회에 앞서 영화에 출연한 작가들의 전시를 선보인다. 전시는 15일(화)부터 24일(목)까지 스페이스129에서 열린다.

영화 '4인의 화가들'은 지난해 제작된 '당신은 누구죠?'에 이어 현대미술가를 주인공으로 한 두 번째 영화다.

'당신은 누구죠?'가 저마다 자신이 누구인지를 개성 넘치고 재미있는 표현으로 만들어낸 다큐멘터리였다면, '4인의 화가들'은 화가의 삶과 예술에 좀 더 다가가는 다큐멘터리다.

중견, 원로화가인 권정호, 홍현기, 양성옥, 정태경 작가가 출연하며, 이들은 각자 극의 주인공으로서 직접 시나리오를 썼다. 50년 이상을 그림과 함께 해온 예술가들이 어린시절 그림을 처음 그리게 된 일화, 현재 작업을 하게 된 계기, 삶과 미술에 대한 자신만의 생각 등을 진솔한 목소리로 들려줄 예정이다.

다큐멘터리를 관람하기 전 열리는 전시 '4인의 화가'에서는 이들의 작품을 먼저 감상할 수 있다. 전시장에 걸린 작품들의 이야기를 살펴본 뒤 다큐멘터리에 담아낸 작가들의 이야기를 감상함으로써 작가의 삶과 예술을 더욱 깊이 있게 바라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촬영을 기획·진행한 남기웅 감독은 "러닝타임 120분에 4인의 이야기를 모두 담는다는 것이 불가능한 일이지만, 그러함에도 작가들의 삶과 예술을 조금이나마 엿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