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 LPG 충전소 폭발사고 부상자 1명, 치료 중 사망

  • 0

LPG 충전소 직원 1명 사망

16일 오후 5시 29분쯤 대구 서구 중리동 한 LPG 가스 충전소에서 가스 폭발로 추정되는 화재 신고가 접수됐다. 이 사고로 8명이 부상을 입어 병원에 이송됐다. 매일신문 DB
16일 오후 5시 29분쯤 대구 서구 중리동 한 LPG 가스 충전소에서 가스 폭발로 추정되는 화재 신고가 접수됐다. 이 사고로 8명이 부상을 입어 병원에 이송됐다. 매일신문 DB

지난 16일 발생한 대구 서구 중리동 LPG충전소 폭발 사고로 부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부상자 한 명이 29일 숨졌다.

숨진 부상자는 LPG 충전소 직원으로 전신에 화상을 입고 치료 중이었다. 사망한 부상자를 치료하던 중구 한 병원 관계자는 "이날 오전 환자에게 심정지가 발생해 영남대병원으로 이송했지만 결국 숨을 거뒀다"고 말했다.

한편 당시 폭발 사고로 LPG 충전소 관계자와 손님 등 8명이 전신과 팔 다리 등에 화상을 입고 치료를 받았다. 이중 4명은 여전히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고, 3명은 퇴원한 상태다.

경찰과 병원 관계자는 "이 밖에 자세한 상황은 확인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