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내일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업무개시명령 심의 "사실상 발동 예고"

  • 0

윤석열 대통령.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내일인 29일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사태와 관련, 업무개시명령을 심의하는 국무회의를 직접 주재할 예정이라고 28일 대통령실이 밝혔다.

사실상 업무개시명령 발동을 하루 전에 예고한 맥락이다.

아울러 이는 화물연대의 파업 닷새째인 이날 국토교통부와 화물연대가 첫 교섭에 나서는 것을 감안, 압박한 맥락이기도 하다.

이날 오전 김은혜 홍보수석 서면 브리핑에 따르면 윤석열 대통령은 이날 대통령실 수석비서관 회의에서 화물연대의 집단운송거부 사태를 두고 "노사 법치주의를 확실히 세워야 한다"며 이같은 일정을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회의에서 "노동문제는 노(勞) 측 불법행위든 사(社) 측 불법행위든 법과 원칙을 확실하게 정립하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