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주전 대거 휴식' 일본, 코스타리카에 0-1 패배…16강 진출은 3차전서

  • 0

27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일본과 코스타리카의 경기에서 0-1로 패한 일본 선수들이 아쉬워하고 있다. 연합뉴스
27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일본과 코스타리카의 경기에서 0-1로 패한 일본 선수들이 아쉬워하고 있다. 연합뉴스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1차전에서 독일을 꺾은 일본이 스페인에 대패를 당한 코스타리카에 불의의 일격을 당했다.

일본은 27일 카타르 알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코스타리카와의 월드컵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1-0으로 졌다.

스페인과 1차전에서 0-7로 대패한 코스타리카는 일본(1승 1패), 아직 2차전을 치르지 않은 스페인(1승)과 나란히 승점 3으로 동률을 이뤘다. 1패를 기록 중인 독일만 아직 승점이 0이다.

이날 일본에 패할 경우 사실상 16강 진출의 꿈을 접어야 했던 코스타리카는 마지막 3차전까지 희망을 이어갈 수 있게 됐다.

역대 A매치 대결에서 1무 3패로 열세였던 코스타리카가 일본을 넘어선 건 이번이 처음이다.

1차전에서 독일을 2-1로 꺾는 이변을 연출했던 일본은 승점을 더하지 못한 채 스페인과 3차전을 준비하게 됐다.

이번 대회를 포함해 본선 통산 23경기에서 6승(6무 11패)을 기록, 35경기에서 6승(10무 19패)을 거둔 한국과 아시아 최다승 공동 1위인 일본은 이날 신기록을 세우지는 못했다.

독일전 선발 라인업에서 무려 5명을 바꾼 일본은 우에다 아야세 등을 앞세워 안토니 콘트레라스를 필두로 한 코스타리카에 맞섰으나, 헛심 공방 끝에 전반엔 0-0으로 맞섰다.

후반 시작과 함께 일본은 나가토모 유토와 우에다를 다쿠마 아사노, 이토 히로키로 교체하며 상대를 몰아붙이기 시작했지만 여전히 마무리는 아쉬웠다.

균형이 이어지자 일본은 미토마 가오루와 이토 준야, 코스타리카는 제위손 베넷, 브란돈 아길레라를 투입해 '한방'을 노렸는데, 결국 골 맛을 본 건 코스타리카였다.

상대 공세에 시달리던 코스타리카는 후반 36분 일본 수비수가 제대로 걷어내지 못한 공을 가로챘고 한 번의 기회를 득점으로 연결했다.

옐친 테헤다의 패스를 받은 풀레르의 왼발 슛이 일본 골키퍼 곤다 슈이치의 손끝을 스치며 골대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일본은 후반 막바지 혼전 상황에서도 기회를 살리지 못해 패배를 떠안았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