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민, 소외계층과 함께하는 ‘행복 시 콘서트’ 개최

  • 0

25일 숭산초등학교 늘빛관 ‘시향기 콘서트’ 성료, 시화 전시회도 함께 열려!

25일 칠곡 숭산초등학교 늘빛관에서 '시향기 콘서트'가 열렸다. 내달 9일까지는 시화 전시회도 함께 열린다.
25일 칠곡 숭산초등학교 늘빛관에서 '시향기 콘서트'가 열렸다. 내달 9일까지는 시화 전시회도 함께 열린다.

칠곡군 숭산초등학교(교장 전영배)는 25일 교육가족들을 대상으로 시와 노래가 있는 '시향기 콘서트'를 열었다. 내달 9일까지는 교내 행복 시 정원 조성로에 한국명시와 시화 작품 전시회도 함께 개최한다.

이날 오후 2시부터 펼쳐진 시 향기 콘서트에는 학생, 학부모에서 지역의 연세 지긋한 80대 어르신까지 자리했다. 특히, 재능기부 장애인들이 출연해서 쌀쌀한 날씨에 화롯불 가에 모여앉아 옛 얘기 듣듯 그렇게 정겨운 시와 음악이 어우러진 시간이었다. 영남사물놀이 공연을 오프닝 무대로 하여 학생합송, 엄마와 딸이 함께하는 가족 시낭송, 시각장애인 하기선 경기민요가수의 경기민요 메들리까지 풍성한 지역 축제의 한마당이 되었다.

'자장가'와 '담벼락 풍경'의 자작시를 직접 기와 시화에 담아 행사를 준비한 최장미 행정실장은 "일상 속에서 시와 친해질 수 있는 따뜻한 시공간이 마련되고 학생뿐만 아니라 지역민과 장애인이 함께 어우러진 잔잔한 감동의 시간이 되어 더욱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고 했다.

전영배 교장은 "이번 행사는 코로나 이후 일상의 즐거움을 되찾는 계기가 될 것이며 지역민과 함께 공감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이란 점에서 의미가 크다. 앞으로도 학생과 지역민들이 함께할 수 있는 시 울림이 가득한 자리를 마련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