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강기정 시장 "달빛 동맹 강화로 양 지역 현안 해결"

  • 0

공항이전 특별법 연내 제정-대구·광주 고속철 조속 추진 합의
도심 하천 개발 사업도 아이디어 공유하기로…홍 시장 특강·5.18 묘역 참배는 취소

홍준표 대구시장과 강기정 광주시장은 25일 광주시청에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법 및 광주 군공항 이전 특별법 연내 제정에 상호 협력' 등의 내용을 담은 달빛동맹 협약을 체결했다. 대구시 제공.
홍준표 대구시장과 강기정 광주시장은 25일 광주시청에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법 및 광주 군공항 이전 특별법 연내 제정에 상호 협력' 등의 내용을 담은 달빛동맹 협약을 체결했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와 광주시가 신공항 건설 특별법의 연내 제정과 달빛철도 조속 추진 등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

홍준표 대구시장과 강기정 광주시장은 25일 광주시청에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법 및 광주 군공항 이전 특별법 연내 제정에 상호 협력' 등의 내용을 담은 달빛동맹 강화 협약을 체결했다.

두 시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건설을 위한 특별법'과 '광주 군 공항 이전을 위한 특별법'이 연내 제정되도록 힘을 모으기로 했다.

또한 2038년 하계 아시안게임 대구·광주 공동 유치와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반영된 달빛고속철도의 조속한 착공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대구시의 금호강 르네상스 사업과 광주시의 영산강·황룡강 Y벨트 사업 추진 등을 위한 정책 아이디어 공유와 국비 확보도 공동 노력할 방침이다.

홍준표 대구시장과 강기정 광주시장은 25일 광주시청에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법 및 광주 군공항 이전 특별법 연내 제정에 상호 협력' 등의 내용을 담은 달빛동맹 협약을 체결했다. 대구시 제공.
홍준표 대구시장과 강기정 광주시장은 25일 광주시청에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법 및 광주 군공항 이전 특별법 연내 제정에 상호 협력' 등의 내용을 담은 달빛동맹 협약을 체결했다. 대구시 제공.

홍 시장은 "대한민국이 수도권을 중심으로 남북으로만 유통과 소통이 강화되는 기형적인 구조에서 벗어나 동서로도 사람과 물류가 소통하는 구조를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달빛동맹을 계기로 나라 전체가 소통하고 교류하는 구조를 만들어야 국토균형발전이 된다. 그런 측면에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법과 광주 군공항 이전 특별법이 올해 안에 꼭 통과돼야 한다"고 밝혔다.

강 시장은 "공항 이전 협력으로 하늘길을 열고, 달빛철도 예타 면제로 철길을 열고, 영산강과 금호강으로 물길을 열자"며 "광주도 대구도 지역 소멸을 빨리 극복해 국가 균형 발전의 중요한 주체가 되자"고 강조했다.

한편 홍 시장이 '5·18 유공자 명단 공개'를 언급한 과거 발언과 관련, 5·18 단체가 사과를 요구하자 이날 예정했던 5.18 민주묘역 참배와 특별강연을 취소했다.

5·18 기념재단과 5월 3단체(유족회·부상자회·공로자회)는 지난 24일 성명을 내고 "홍 시장은 지난 6월 TV토론에 함께 출연한 강기정 광주시장에게 유공자 명단 공개 발언을 해 5월 단체는 이에 대한 사과를 요구했으나 홍 시장이 아무런 답을 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