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그룹, ‘창고43 잠실점’ 서울 동남부권 첫 매장 오픈

  • 0

사진= bhc그룹
사진= bhc그룹

bhc그룹의 '창고43'이 서울 동남부권 첫 매장인 '잠실점'을 6일 오픈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창고43 잠실점'은 비즈니스를 위한 공간이라는 콘셉트에 맞게 식사 겸 미팅이 가능하도록 독립 공간으로 각각 분리된 부스와 개별 룸을 구성했다. 특히 주변에 있는 석촌호수와 최고층 빌딩 등 멋진 도심 풍경을 감상하면서 식사를 즐길 수 있는 지리적인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창고43은 최고의 품질과 서비스를 제공해 잠실점을 한우의 우수성을 알리는 전초기지이자 지역 명소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창고43 잠실점은 이번 오픈을 기념해 오는 21일까지 내방 고객을 대상으로 점심 메뉴로 인기가 높은 소불고기 전골과 육회비빔밥을 3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하는 특별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bhc 직영사업본부 고병환 이사는 "이번 잠실점은 오픈은 송파, 강동 지역에서 첫 번째 매장으로서 소비지역을 서울 동남부권으로 확대한 데에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전국 주요 도시를 대상으로 지속적으로 매장을 오픈해 우리 한우의 참맛을 알리는데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