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부통령 DMZ서 메시지 낸 후…北,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발사

  • 0

5일새 3차례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이 29일 오후 경기 파주시 판문점을 찾아 둘러보고 있다. 연합뉴스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이 29일 오후 경기 파주시 판문점을 찾아 둘러보고 있다. 연합뉴스

북한이 29일 연이틀 동해상으로 단거리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 이날은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이 방한해 비무장지대(DMZ)를 찾았으며, 한미 연합 해상훈련이 진행 중이기도 하다.

이날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오후 8시 48~57분경 평남 순천서 단거리탄도탄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군 당국은 사거리, 고도, 속도 등 제원을 분석 중이다.

북한은 지난 25일 지대지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 1발을 평북 태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 전날에는 평양 순안 일대에서 SRBM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하는 등 최근 5일 사이 세 차례 미사일을 쐈다.

이는 한미 연합 해상훈련과 30일 예정된 한미일 대잠훈련에 대항한 무력시위이자, 이날 비무장지대(DMZ)를 찾았던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의 행보를 겨냥한 것으로 풀이된다.

해리스 부통령은 DMZ 내 판문점을 찾아 "전쟁의 위협이 여전하지만 미국과 한국은 어떠한 만일의 사태에도 준비돼 있다. 한국 방위를 위한 미국의 약속은 철통같다"며 "미국과 세계는 북한이 더는 위협이 되지 않는 안정적이고 평화로운 한반도를 추구한다"고 강조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