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선생, 일본 네트러닝홀딩스와 업무협약 체결

  • 0

윤수 윤선생 공동대표(왼쪽)와 키시다 토오루 네트러닝그룹 이사회 의장(오른쪽)이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사는 물적∙인적 네트워크를 상호 교류하며 한∙일 교육시장 동반 진출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방침이다.
윤수 윤선생 공동대표(왼쪽)와 키시다 토오루 네트러닝그룹 이사회 의장(오른쪽)이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사는 물적∙인적 네트워크를 상호 교류하며 한∙일 교육시장 동반 진출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방침이다.

윤선생이 일본 ㈜네트러닝홀딩스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윤선생은 한국 내에서의 네트러닝홀딩스 '오픈배지' 사업 확산에 힘쓸 예정이다. 오픈배지란 개인이 보유한 학습이력과 경력, 역량 등을 이미지화된 배지에 블록체인 기반의 메타데이터로 저장하여 증명하는 디지털 인증서이다.

현재 윤선생은 산업부가 주관하는 'K-오픈배지 서비스' 플랫폼 연구개발을 위한 국내 에듀테크 기업 컨소시엄에 참여 중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자사 교사 역량 교육 등에 네트러닝의 오픈배지를 시범 적용하고, 정부 과제의 성공적 수행을 위해 네트러닝홀딩스 한국지사와 긴밀한 협력 관계를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윤선생 관계자는 설명했다.

일본은 정보통신기술(ICT) 교육 정책의 일환으로 'GIGA 스쿨'을 추진 중이다. 이를 위해 전국 초∙중학교에 인당 1대의 디지털 기기를 제공, 개인별 맞춤 학습을 실시하고 있다. 윤선생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자사 영어학습 콘텐츠와 에듀테크 제품을 내세워 일본 현지 교육시장 진출을 도모할 예정이다.

윤수 윤선생 공동대표는 "지난해 AI 기반의 영어 말하기 훈련 서비스 '윤선생 스피킹톡'으로 AES 글로벌 어워드에서 최고상을 수상하는 등 자사 상품 및 서비스가 국내 에듀테크 사업 영역에서 점차 인정받고 있다"며 "앞으로 일본 최고의 온라인 교육∙연수 기업 네트러닝홀딩스와 긴밀히 협력하여 일본 내 에듀테크 교육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