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9시까지 전국 1만3679명 확진…"2주 연속 1만명대"

  • 0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보건소 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줄을 서서 검사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 이날 코로나19 신규확진자는 1만9407명으로 10주만에 최저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보건소 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줄을 서서 검사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 이날 코로나19 신규확진자는 1만9407명으로 10주만에 최저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코로나19 재유행이 감소세로 돌아선 가운데, 25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1만명대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만3천679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동시간대(2만5천65명)보다 1만1천386명 줄었고, 1주일 전인 지난 18일(1만8천664명)보다는 4천985명 감소했다. 2주일 전인 11일(3만5천625명)보다는 2만1천946명 적다.

일요일 중간집계 기준 확진자는 2주 연속 1만명대를 기록했다. 지난 7월 10일(1만2천213명) 이후 10주만인 지난주 일요일에 1만명대로 떨어진 뒤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26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겠지만 1만명대에 머무를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7천276명(53.2%), 비수도권에서 6천403명(46.8%) 나왔다.

지역별로는 경기 4천15명, 서울 2천335명, 인천 926명, 경북 787명, 경남 740명, 대구 721명, 충남 569명, 강원 539명, 충북 471명, 광주 460명, 전북 449명, 전남 443명, 대전 406명, 부산 325명, 울산 214명, 제주 145명, 세종 134명이다.

지난 19일부터 이날까지 1주간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1만9천389명→4만7천897명→4만1천269명→3만3천5명→2만9천108명→2만9천353명→2만5천972명으로, 일평균 3만2천259명이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