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포에버 원' 뮤비 감독, 세트 디자인 유사 논란 직접 사과

  • 0

"데뷔 15주년 로고 디자인 출저 확인없이 차용"

일본 디즈니씨 15주년 로고 표절 논란이 인 소녀시대 뮤직비디오 속 세트 디자인. 소녀시대 '포에버 원' 뮤직비디오 캡처.
일본 디즈니씨 15주년 로고 표절 논란이 인 소녀시대 뮤직비디오 속 세트 디자인. 소녀시대 '포에버 원' 뮤직비디오 캡처.

걸그룹 소녀시대의 정규 7집 타이틀곡 '포에버 원'(Forever 1) 뮤직비디오를 기획한 신희원 감독이 일부 세트 디자인이 일본의 한 테마파크와 유사하다는 논란에 대해 직접 사과했다.

15일 가요계에 따르면 '포에버 원' 뮤직비디오 속에서 소녀시대의 데뷔 15주년을 축하하는 의미로 '15'라고 적힌 한 세트는 일본 테마파크 디즈니씨의 15주년 로고와 비슷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온라인을 중심으로 논란이 이어지자 신 감독은 자신의 SNS에 "철저한 조사나 확인 없이 세트 디자인을 진행한 부분에 대해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전한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신 감독은 "15주년을 기념하는 퍼레이드 세트에 쓰일 숫자 관련 로고 디자인을 검색하며 여러 레퍼런스를 찾았고, 잘 어울리는 이미지를 발견한 후 출처 확인 없이 세트 디자인을 차용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번 뮤직비디오를 의뢰받고 기획·연출은 물론 작은 소품 하나까지 관여한 상황에서 허가 없이 디자인을 차용해 부끄럽고 죄송할 따름"이라고 사과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