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이 일하기 좋은 도시 포항’ 인센티브 1천만원 받는다

  • 0

보건복지부 지원사업 평가 우수 수행기관 선정
포항시니어클럽·노인일자리창출지원센터 각각 500만원 지급

포항시니어클럽에서 스마일급식도우미로 활동하는 노인들이 학교 급식소에서 아이들의 건강을 위해 테이블을 소독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포항시니어클럽에서 스마일급식도우미로 활동하는 노인들이 학교 급식소에서 아이들의 건강을 위해 테이블을 소독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포항시의 노인일자리사업 수행기관이 지난해 성과를 통해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며 총 1천만원의 인센티브를 지급받게 됐다.

15일 포항시에 따르면 최근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2021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평가'에서 포항시니어클럽과 포항노인일자리창출지원센터가 우수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평가는 지난해 노인일자리 지원사업을 수행한 전국 1천268곳의 기관 중 우수기관 187곳(전체 수행기관의 15%)를 선정하는 사업이다.

포항시니어클럽 및 포항노인일자리창출지원센터는 올해 사회서비스형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각각 500만원의 인센티브를 지급받는다.

지난 2005년 11월에 설립된 포항시니어클럽은 다양한 노인일자리 사업을 운영해 왔으며, 올해도 스쿨존 교통지도·학교급식 지원·보육시설 지원·로컬푸드·참기름카페 '미소유' 판매 등 22개 사업에서 1천794명의 노인일자리를 창출했다.

포항노인일자리창출지원센터는 지난 2007년 9월에 설립돼 시니어금융지원단·방송모니터링사업·은빛빨래방·배움터깔끄미사업 등 15개 사업에서 1천465명의 노인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조학래 포항시 노인장애인복지과장은 "이번 노인일자리사업 우수 수행기관 선정의 성과를 낸 수행기관에 감사드린다"며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활기찬 노년을 위해 다양한 노인일자리 사업 발굴하는 데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